2018. 11. 26. – 한국지엠이 쉐보레 더 뉴 말리부의 사전계약을 시작했다. 더 뉴 말리부는 2016년 국내 판매를 시작한 9세대 말리부가 페이스리프트된 것으로, 실내외 디자인 일부를 바꾸는 한편 동력계 구성을 바꾼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겉모습은 앞서 선보인 스파크에 이어 쉐보레의 새로운 듀얼 포트 그릴 디자인이 쓰였고, LED 방식 헤드램프와 면발광 LED가 쓰인 테일램프, 주간주행등과 방향지시등을 포함한 앞 범퍼와 뒤 범퍼,  알로이 휠 디자인도 달라졌다. 실내는 디자인이 크게 달라지지는 않은 대신 계기판에 8인치 고해상도 LCD 다기능 디스플레이가 쓰이면서 아날로그 계기 구성과 배치가 달라졌고, 대시보드 가운데의 독립형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 화면 디자인과 해상도, 조작 편의성이 개선되었다. 아울러 가죽 내장재 색상에 크림 베이지가 추가되어 일부 모델에 기본 또는 선택사항으로 들어간다.

엔진은 1.5리터 가솔린 터보가 빠지고 직렬 3기통 1.35리터 가솔린 터보와 1.6리터 디젤 터보가 추가되었다. 2.0리터 253마력 가솔린 터보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로 동력계를 구성한 모델은 그대로 이어진다.

1.35리터(실제 배기량은 1,341cc) 가솔린 터보 엔진은 GM이 새로 개발한 신세대 CSS(Cylinder Set Strategy) 패밀리로, 더 뉴 말리부에 글로벌 GM 모델 처음으로 쓰이는 것이다. 이 엔진은 모듈 설계와 더불어 알루미늄 블록을 중심으로 경량화하고 가변 밸브 타이밍 기술 및 냉각수 펌프와 터보차저 웨이스트게이트의 전동화, 세부 제어 기능을 더해 효율과 성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최고출력은 156마력, 최대토크는 24.1kg·m으로 이전 1.5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에 비해 최고출력은 10마력, 최대토크는 1.4kg·m 낮다. 변속기는 가상 수동 기능이 있는 무단자동(CVT)이다.

말리부에 처음 쓰인 1.6리터 디젤 터보 엔진은 앞서 올란도, 트랙스 등에 먼저 쓰인 것으로,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32.6kg·m의 성능을 내며 6단 자동변속기와 맞물린다. 

안전장비는 ADAS 기능을 위한 카메라 및 센서가 강화되었고, 동급 국산차 처음으로 에어백 10개(동반석 무릎 에어백 추가)가 기본으로 들어간다. 편의장비는 고급형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들어가는 모델에 USB-C 포트를 더한 멀티미디어 연결장치와 듀얼 커넥션 블루투스 기능 등이 추가되었고 애플 카플레이에 이어 안드로이드 오토 연동 기능도 있다.

값은 기본 트림인 LS는 그대로이지만 LT 이상 상위 트림에서는 대부분 100만 원 정도 낮아졌다. 모델별 복합연비, 에너지 소비효율, 이산화탄소 배출량, 값은 아래와 같다.

1.35리터 가솔린 터보(E-Turbo) – 16인치/17인치 휠: 14.2km/리터, 2등급, 118g/km / 19인치 휠: 13.3km/리터, 3등급, 126g/km

  • LS: 2,345만(기본)~2,555만 원(디럭스 풀 옵션)
  • LT: 2,566만(기본)~3,112만 원(디럭스 풀 옵션)
  • 프리미어: 2,845만(기본)~3,328만 원(프라임 세이프티 풀 옵션)
  • 퍼펙트 블랙: 2,930만(프리미어 기본)~3,358만 원(프리미어 프라임 세이프티 풀 옵션)

2.0리터 가솔린 터보 – 10.8km/리터, 4등급, 160g/km(19인치 휠 기본)

  • LT 스페셜 : 3,022만(기본)~3,338만 원(풀 옵션)
  • 프리미어 스페셜: 3,249만(기본)~3,555만 원(풀 옵션)
  • 퍼펙트 블랙: 3,279만(기본)~3,585만 원(풀 옵션)

1.6리터 디젤 터보 – 17인치 휠: 15.3km/리터, 2등급, 123g/km / 19인치 휠: 14.5km/리터, 2등급, 130g/km

  • LT: 2,936만(기본)~3,566만 원(프리미엄 풀 옵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