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 16. – 다임러트럭코리아가 메르세데스-벤츠 뉴 스프린터를 출시했다. 스프린터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중형 다목적 밴으로 1995년 처음 출시한 이후 두 번의 세대 변경이 있었고, 이번에 국내 판매를 시작한 모델은 12년 만에 완전히 바뀌어 2018년에 선보인 3세대다. 국내에는 미니버스인 투어러(Tourer)가 수입되어, 보디빌더를 통해 개조되어 판매된다.

뉴 스프린터는 메르세데스-벤츠 승용차 모델과 통일성을 추구한 앞모습 및 실내 디자인이 특징이다. 가로로 긴 LED 헤드램프와 모서리를 둥글게 마무리한 라디에이터 그릴, 공기흡입구와 안개등을 아래쪽으로 넓게 펼쳐 배치한 앞 범퍼 등으로 넓고 안정감 있는 분위기를 냈다. 옆은 간결한 평면을 바탕으로 얕은 캐릭터 라인을 수평에 가깝게 배치하고 바퀴 주변을 은은한 곡면으로 처리했고, 뒤는 세로형 테일램프에 면발광 LED를 가늘게 C자형으로 넣었다.

실내도 단순한 형태의 대시보드에 승용차 스타일의 공기배출구와 독립형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를 배치했다. 다기능 스티어링 휠도 메르세데스-벤츠 승용차에 쓰이는 것의 디자인을 고스란히 가져와, 각종 조절장치로 계기판에 표시되는 정보를 비롯해 여러 장치를 설정하고 조작할 수 있다. 2019년 하반기에는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인터페이스인 MBUX가 적용될 예정이다.

국내 수입 모델의 엔진은 V6 3.0리터 190마력 디젤 한 가지, 변속기는 수동변속 기능과 스타트/스톱 기능이 있는 7G-트로닉플러스(7G-TRONIC PLUS) 7단 자동이고, 모두 뒷바퀴 굴림 방식이다. 상용차로는 비교적 높은 수준의 안전장비를 갖춘 것이 특징이어서, 긴급제동 보조, 차로 유지 보조, 후측방 장애물 경고가 포함된 사각지대 안전 보조, 측풍 대응 주행안정 기능 등이 기본사항에 포함된다. 2019년 하반기에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기능도 MBUX와 함께 추가될 예정이다.

국내에는 총중량 3.5톤급인 319 CDI와 총중량 5톤급인 519 CDI가 수입되고, 차체는 319 CDI는 일반 루프(H1) 미드보디(L2) 한 가지이고 519 CDI 모델은 하이 루프(H2)가 기본으로 길이에 따라 롱보디(L3)와 엑스트라 롱보디(L4)가 있다. 모든 모델에는 특장개조를 편리하게 해 주는 PSM(Parametric Special Module) 제어 장치가 설치되어, 차내에서 개조에 사용된 전기장치를 쉽게 제어 및 관리할 수 있다. 아울러 알터네이터와 보조 배터리 용량, 동력인출장치(PTO)도 선택할 수 있다.

값은 보디빌더의 개조를 거쳐 판매되므로 완성된 서드파티 업체와 제품마다 다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