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new Volvo XC60 D5

2018. 6. 5. – 볼보자동차코리아가 2019년형 XC60과 S90의 예약판매를 시작했다. 

2019년형 XC60은 디젤 엔진 모델인 D5 AWD와 가솔린 엔진 모델인 T6 AWD의 엔트리 트림인 모멘텀(Momentum)의 일부 기능과 장비를 조정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실내 공기조절장치를 4구역 독립 온도조절 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했고, 1열 좌석 쿠션 길이 조절 기능을 수동에서 전동으로 바꾸면서 동반석 좌석위치 저장 기능을 추가했다. 아울러 스티어링 휠에는 열선 기능을 더했다. 이같은 변화와 더불어 값은 모델별로 40만 원씩 올라 D5 AWD는 6,260만 원, T6 AWD는 6,930만 원이 되었다.

Location Front Quarter Volvo S90 Mussel Blue

2019년형 S90은 제품 구성을 단순화하면서 값을 크게 낮췄다. 2018년형까지 판매되었던 D4 모델의 판매를 중단하고 D5 AWD와 T5로 통합했다. 그와 더불어 값을 2018년형 모델 대비 600만 원 내렸다. 모델 통합에도 최신 ADAS 기능과 자동 주차 보조 시스템, 핸즈프리 테일게이트,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 주요 장비는 모든 트림에 기본으로 포함된다. 값은 T5가 5,930만(모멘텀)~6,590만 원(인스크립션), D5 AWD가 6,230만(모멘텀)~6,890만 원(인스크립션)이다.

S90 생산이 중국 다칭 공장으로 일원화되면서 국내 판매 모델도 2019년형부터는 중국에서 수입된다. 2019년형 S90의 국내 출고는 8월 이후 시작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