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승] 르노삼성 XM3 TCe 260

지난 3월 4일, 르노삼성 XM3을 시승했습니다. 공개 전까지 무척 궁금했던 모델이었는데요. 쿠페(패스트백) 스타일 SUV에 르노삼성이 왜 ‘세단과 SUV를 결합했다’고 이야기했는지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시승차는 최신 다운사이징 엔진이 올라간 TCe 260이었고, 깔끔한 꾸밈새, 예상보다는 괜찮은 실내공간, 적당히 여유 있는 성능과 탄탄한 기본기가 뒷받침하는 핸들링, 살짝 부드러움을 더한 승차감 등 전반적인 균형이 뛰어난 차였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