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형 폭스바겐 투아렉 가격 조정

폭스바겐 코리아가 2020년형 투아렉의 값을 조정했다. 현재 판매 중인 폭스바겐 투아렉(3세대)은 2020년 2월에 국내 판매가 시작된 모델로, 출시 약 6개월 만에 값을 크게 내렸다. 투아렉은 현재 3.0 TDI 프리미엄, 프레스티지, R-라인 트림이 판매되고 있다.

출시 이후 3.0 TDI 프리미엄은 8,890만 원, 3.0 TDI 프레스티지는 9,690만 원, 3.0 TDI R-라인은 1억 90만 원으로 판매되었는데, 이번 가격 조정으로 기본값이 8,390만 원, 8,990만 원, 9,790만 원이 되어 각각 500만 원, 700만 원, 300만 원 내렸다.

가격조정과 더불어 동력계 포함 모든 보증 항목에 대해 무상보증 기간이 5년 또는 15만 km(선도래 기준)으로 늘어난 ‘범퍼-to-범퍼 5년 무상보증’ 서비스, 웰컴 서비스 및 키트, 폭스바겐 인증 블랙박스 장착 서비스가 함께 제공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